지구별에서 - Things Old and New :: San Francisco 에서 10 - Iron Horse 자전거 길

달력

112018  이전 다음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San Francisco 에서 10 -  Iron Horse 자전거 길

 

샌프란시스코에 머므는 나머지 기간은 자전거를 타기로 했다.   서울에서 몇군데 염두에 두었던 길들은 일반도로인데 경치는 좋을지 모르지만  언덕이 많다.   그런데 업힐은 당분가 하기 싫었다.   그래서 자전거길을 더 찾아 보기 위해 책을 한권 더 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Ray Holster 가 쓴

"Bay Area Bike Rides" 라는 책

여기에는

"Reacreational
Bike Trail"

도 많이 들어 있다.

 

Recreational Bike Trail 중의 하나가 Iron Horse Trail 이다.  이 자전거길은 "Rail-to-Trail" 의 하나로 폐기된 기차길을 자전거길로 바꾼 길중의 하나라 되어 있어 특히 관심이 많았다.

 

그러나 우리가 달린 구간은 Rail 의 흔적은 거의 보이지 않았다. 

 

이 길은 샌프란시스코만 동쪽에 있는 길로 우리가 묵은 곳에서는 한참 드라이브를 해야 갈 수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Iron Horse Trail은

우리가 묵은 숙소에서는 샌프란시스코 만(BAy)을 가로지르는 92번 고속도로 연육교를

건너서 다시 한 참 북상해야 나온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Iron Horse Trail 은 Walnut Creek 공원에 주차하면 쉽게 들어 갈 수 있다고

책엔 쓰여 있었지만 처음에는 이 길을 찾지 못하고

Contra Costa Canal Trail에 들어서 이 길을 동서로 왔다 갔다 한 다음에야

남북으로 난 Iron Horse Trail 에 들어 설 수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Contra Costa Canal Regional Trail 초입

이 자전거길도 괜찮은 길이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택가에 인접한 곳에 난 길이라

산책객도 많고 자전거도 많이 다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전거길 이름 그대로 작은 수로(Canal)를 따라 길은 났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를 오전이라 사람이 많지 않았지만

정오에 가까워지자 산책객 Jogger,  자전거가 많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참 동진했다 다시 되돌아 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공원에 다시 돌아 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는 Iron Horse Trail을 찾으려 일반도로에도 나오고 여기 저기를 헤집고 다녔다.

거리의 사람들에게 물어 봐도 의외로 아는 사람이 많지 않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공원 서쪽길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침내 Iron Horse 길을 찾았지만

많이 남진하지 않고 돌아 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장 불편했던 것은 화장실이 잘 보이지 않아서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길은 산책객도 많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보행인이 많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전거길에도 사람이 더러 있어야 기분이 좋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 일반도로에서는 육교를 건너 자전거길이 이어져 있었다. 

남쪽 초입엔 기차길의 흔적이 보이지 않았다.

 

 

 

아침에 엉뚱한 곳을 돌아 다닌 덕에 정작 Iron Horse 길은 조금 남진하다 되돌아 왔다.

 

Walnut Creek 공원에서 싸가지고 간 점심을 먹고 이 길을 되짚어 차를 몰고 숙소에 왔다.   

 

 

 

    

Posted by Satsol 샛솔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