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별에서-MyLifeStory :: 2017/10/21 글 목록

달력

102017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2017/10/21'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7.10.21 북한강 종주 귀가길에서 - 양평 히츠마부시

북한강 종주 귀가길에서 - 양평 히츠마부시

 

북한강 자전거길 종주를 마치고 돌아 오는 길에 남이섬에 들어 갔다가 양평의 히츠마부시 전문점인 "노다지"에 들러 맛 있는 히츠마부시 장어 덮밥을 먹고 돌아 왔다.

 

남이섬은 1980 년대에 갔던 일은 기억이 나지만 그 이후에도 간 일이 있는지 잘 모르겠다.   그 땐 호랑이 담배 먹던 시절이다.   내가 기아의 경차 "브리사"를 몰 때였고 차도 도강을 했던 것 같다.

 

물리학과 학생들의 MT를 따라 갔던 것 같다.

 

넓은 잔디에서 축구를 했던 것 같고 A 프래임 다락방에서 하루밤을 자고 왔던 것 같다.   요즘은 자동차는 고사하고 자전거도 가지고 들어 갈 수 없다.

 

자전거를 빌려서 조금 탔는데 그야말로 고철을 자전거라고 빌려 주고 있었다.

 

양평의 "히츠마부시" 는 서울의 히츠마부시 "마루심" 못지 않게 맛있는 제대로 만든 장어덮밥이었다.

 

 

남이섬 도강선상에서

 

 

고철 자전거를 빌려 타고

 

 

 

양평 히츠마부시 장어 덮밥

 

 

 

노다지 영업일

 

 

 

히츠마부시 먹는 법

 

 

 

노다지 정문


 


결론적으로


양평 히츠마부시 덮밥 맛은 서울의 마루심 것과 별 차이가 없고 “츠끼다시(곁반찬)”는 마루심보다 맛있고 가짓수도 많았다.


거기다 값도 만원 가까이 싸다.  아쉬운 것은 서울에서 가긴 조금 먼 거리다.  한티역 근방의 우리 집에서는 차로 한시간 가까이 걸린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샛솔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