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별에서 - Things Old and New :: 경상남도 하동에 갔습니다.

달력

52021  이전 다음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  

오늘은 경상남도 하동엘 가서 봄 기운을 맘껏 맛보고 왔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매화 꽃이 빨갛게 핀
 
지리산과 섬진강이 어울리는
경상남도 하동
 
봄 내음을 맡아 보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벚꽃도 펴 있더군요.  

 

청계천 동쪽 둔치에 이런 곳도 있다는 것을 오늘 처음 알았습니다.

 

'잔차일기 > 서울 근교'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분당 정자동 카페촌  (0) 2007.03.20
발바리에서 돌아 오는 길 노량대교 다리아래 근방  (0) 2007.03.19
오해 없으시길  (0) 2007.03.17
경상남도 하동에 갔습니다.  (0) 2007.03.17
잠실에서 여의도까지  (0) 2007.03.15
잠실에서 과천까지  (0) 2007.03.10
유셀에서 죽전까지  (0) 2007.02.28
Posted by Satsol 샛솔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