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별에서-MyLifeStory :: 칠천도 여행후기 - 창녕에서 (2017년 4월 18일)

달력

082017  이전 다음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칠천도 여행후기 - 창녕에서 (2017년 4월 18일)

 

월요일(17일)은 비가 왔다.  전날 비 예보를 보고 프론트에 전화를 걸어 1박을 추가로 예약했다. 오전 내내 비가 내렸다.   창밖을 보고 가는 "봄"을 아쉬어 했다.   ( 2017 봄날은 간다 )

 

오후엔 약한 비로 바뀌었기에 온천장역에서 전철을 타고 중앙동 상짱에 갔다.   상짱은 이번으로 세 번째다. 사실 이날 점심을 어디에서 먹었는지 기억이 나지 않는다.    아무리 기억해 내려도 생각이 나지 않는 것이다.   그럴 때 교류기억( 나이와 더불어 감퇴하는 기억력에 대하여 - 교류기억과 외장 두뇌 )을 더듬어 찾아 내는 것이다.

 

내 흔적을 추적하는 것이다.   롯데 카드에 들어 가 내 카드 4월 달 사용내역을 열어 본 것이다.    4월 15일(토) 와 4월 17일(월) 모두 상짱에서 카드를 사용한 것으로 나타나 있다.   그러고 보니 우산을 들고 전철을 타고 왔다 갔다 했던 생각이 떠 오른다.

 

기억력이 감퇴하면 교륙기억을 쓰면 된다는 사실을 새삼 깨달았다.  어디에서 내 행적을 추적할 수 있나를 알아 내는  추리력은 아직 건재하다.  

 

 

 

17일 사이 카드 사용내역

15일 날에도 17일날에도 상짱에 갔다. 15일날은 택시를 탔고 17일은 전철을 탔다.

우산을 들고 전철을 탔던 기억이 어슴프레 되 살아 난다.

 

 

 

비오는 날 농심호텔 앞뜰

 

 

 

이 튿날은 날이 좋았다.     전날 약속한 창녕 "더 케이 서드에이지" 로 향했다.

 

 

 

서드에이지 도착

내 자전거를 내려서 게이트에 기대어 세웠다.

 

 

 

더 써드 에에지 밖에 있는 농로 자전거길

 

 

 

유화백과 함께

 

 

 

느티나무 쉼터에서

 

 

 

대구 현풍에 가서 점심을 먹고 남지 유채꽃밭에 갔다.

그 날이 축제의 마지막 날이라 한다.

주말이라면 주차도 못할 만큼 사람이 온다는데 그날도 만만찮은 인파였다.

 

 

 

 

관람차를 타고

 

 

 

낙동강 남지 둔치에 핀 유체꽃과 튜립

 

 

 

요즘은 지방 자치단체가 관광객을 유치하기 위해 온갖 축제를 다 벌인다.

 

 

 

네델란드를 흉내 낸 듯

 

 

 

3년전 낙동강 자전거 종주하던 때가 생각이 난다.

 

 

 

낙동강

 

 

 

종주길은 저 다리를 건넜던 것 같다.

 

 

 

돌아 오는 길에 관룡사에 들렀다.

 

 

 

절 뒤에 용선대라는 석불이 있다해서 가벼운 등신을 했다.

 

 

 

용선대 올라 가는 길

 

 

 

부분부분은 가파른 언덕길도 있다.

 

 

 

숲은 우거졌다.

 

 

 

마침내 용선대에 오르다.

 

 

 

날도 흐리고 일몰이 가까워지니 어둡다.

 

 

까딱하면 묻혀 버렸을 지 모르는 2017-4-12 -> 19 일주간의 남녁 여행 후기를 벼락치기로 마쳤다.   오자나 오타는 차츰 고치기로 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국내여행기 > 부산 영남' 카테고리의 다른 글

칠천도 여행후기 - 창녕에서 (2017년 4월 18일)  (4) 2017.05.22
칠천도 여행후기 - 부산에서  (0) 2017.05.22
칠천도 여행후기 - 5  (0) 2017.05.21
칠천도 여행후기 - 4  (0) 2017.05.21
칠천도 여행후기 - 3  (0) 2017.05.21
칠천도 여행후기 - 2  (0) 2017.05.21
칠천도 여행후기  (0) 2017.05.21
Posted by 샛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경천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7.05.23 21:34 신고

    덕분에 저도 구경 잘 했습니다. 눈이 즐거웠습니다.

  2. 수문장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7.05.29 15:34 신고

    두분의 여행기..멋지십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