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별에서 - Things Old and New :: 홍대앞에서 찾은 맛집 - 버섯매운탕칼국수

달력

082018  이전 다음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홍대앞에서 찾은 맛집 - 버섯매운탕칼국수

 

서울의 카페거리로 분당의 정자동,  강남의 청담동,  홍대앞의 카페촌을 흔히 드는데 홍대는 한번도 가 보지 못했다.

 

미국 여행에서 돌아와 우리 둘의 첫 자전거 나들이는 홍대 카페거리를 가 보는 것이었다.

 

첫번째 홍대에 간 날은 지난 11월 10일이다.  길을 잘못 들어 한강공원에서 아주 멀리 돌아 갔었다.      돌아 오는 길에 마란타인님을 만났었다.

 

어제는 제대로 찾아  갔다 .

 

그러나 돌아 올 때에는 의외의 출입로를 발견했다.  아마도 가장 가까운 출입로가 아닐까싶다. 

 

어제 홍대 나들이는 수확이 많았다.   제대로 된 맛집을 발견했고 생각하지 않았던  한강 자전거길 나들목을 찾아 낸 것이다.  

 

어제 나들이는 양털등받이 장착,  전날 산 겨울 자전거신발, 방품자켓. 바지따위를 입어보는 등 본격적인 겨울 채비를 시험해 볼 겸 나선 것이다.  

 

양털 등받이는 정말 따뜻했다.  등은 너무 따뜻해 땀이 배일 지경인데 양말이 얇아서 그런지 발이 조금 시렸다.   더 따뜻한 양말을 마련해야 할 것 같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첫번 홍대 나들이에는 성산대교 다 가서 지하차도를 통해 한강 밖으로 나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미국 여행에서 돌아와 처음 나간 한강변 자전거길

서울의 자전거길도 아름답다.

단지 길이 좁고 교통량이 너무 많은 것이 흠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홍대앞 상상마당

여기 Gallery 의 큐레이터를 만나려 잠간 들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카페거리에는 이런 정자 공원도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돌아 오는 길

강북 자전거길은 자주 가지 않는 길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잠수교 근방

이 근방 자전거길은 공사중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제 두번째로 찾아 간 홍대는

양화진 지하차도밑으로 빠져 나와

절두산길을 따라 가다 상수네거리에서 좌회전했다.

지하철 6호선 상수역을 지나 북진 했다.

돌아 오는 길은 상수역을 지나 6호선 광흥창역에서 우회전 강변 북로로 향했다.

서강대교 밑으로 난 고가 자전거-인도를 타고 한강 자전거길로 나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빨강색길이 양화진 지하차도길이고

파랑색길이 서강대교밑  고가 자전거-인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양털 입은 삼륜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홍대 앞거리에서 발견한

지오 버섯 매운탕 칼국수집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전거 주차하기 좋은 공간

 

 

사용자 삽입 이미지

 

테이블에서도 우리 자전거를 볼 수 있다.

테이블 창에서 찍은 사진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밖에  있는 의자에 카메라를 놓고 셀프타이머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집은 오직 한가지  메뉴로 17년간 영업해온 집이란다.

여기 저기에 많이 소개된 집이란다.

벽에 스크랩이 많이 붙어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채식위주의 우리에겐 딱 알맞는

채식 메뉴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버섯 매운탕과 칼 국수

이걸 다 먹고 국물 조금  남기고 양념한 밥을 볶아 먹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인분 6천이면 값다 싼 편이다.

 

 

 

무엇보다도 화장실이 최고급 레스트랑에 비견할 만큼 깨끗했다.  그것으로 미루어 보아 음식도 정갈하게 준비할 것 같았다.

 

 

 

 

'잔차일기 > 서울 근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사야 라이딩  (0) 2013.09.22
금연 쉼터  (1) 2013.09.18
차집관로  (9) 2012.07.04
홍대앞에서 찾은 맛집 - 버섯매운탕칼국수  (0) 2008.12.18
지난 3월 발바리에서 돌아 오던날  (0) 2007.10.04
헤이리 가는 길  (0) 2007.09.21
차없는날 자전거 대행진 참가기  (0) 2007.09.11
Posted by Satsol 샛솔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