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별에서-MyLifeStory :: 귀국해서

달력

112017  이전 다음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영국여행 6주를 마치고 오늘 귀국했다.

 

여행에서 돌아 오면 항상 느끼는 것이지만 여행 그게 먼 과거로 귀속되었다는 느낌이다.  아련한 추억의 한토막으로 망각의 피안으로 넘어갔다는 느낌.

 

Think London Bridge Aprtment 의 첫 2주의 오후 따가운 석양볕,    자전거를 업어 오던날,  코니의 심한 기침으로 찾아갔던 London Bridge 가까이 있던 병원,  Guys Hospital 이었던가?   머믈고 있던 1주 반 이상 비가 내렸던 Glasgow와 Edinburgh.   그리고 마지막으로 머믈었던 Hyde Park Executive Apartments.    자주 갔던 옆 길의 Queensway 초입에 있던 해물요리가 전문이라고 하는 Mandarin Kitchen 중국 식당.    거기의 중국 웨이터와 친해 져서 마지막날엔 문까지 나와서 인사하면서 런던에 또 오라고.  그리고 자전거 계속 타란다.     Brighton 에 갔다 오던날엔 넘 늦어서 자전거를 가지고 들어 갔던 일이 있어 그 웨이터가 가억하고 있었던 것이다.

 

망각은 원래 나쁜 것 부터 잊는다고 한다.    그러니까 벌써 London 의 나쁜 기억보단 즐거웠던 것,  고생스러웠다해도 좋게 기억에 고쳐 남게 된다.    

 

기억이 완전히 망각의 정적속으로 사라지기 전에 가능한 한 빨리 여행기를 써야 할 것 같다.   

 

 

 

헬싱키 - 서울 항로

 

 

 

항로는 북극권을 지나는 대원이기 때문에 거의 백야를 보고 오게 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해외여행기 > 영국' 카테고리의 다른 글

Brighton 해안 자전거 산책  (2) 2013.08.25
영국 여행에서 사용한 유용한 아이폰 앱들  (0) 2013.08.24
뉴턴의 생가 방문기  (9) 2013.08.22
귀국해서  (2) 2013.08.20
영국 떠나기 이틀전  (2) 2013.08.17
영국 - 늙은 나라 낡은 나라  (0) 2013.08.07
Cardiff Bay Trail  (1) 2013.08.02
Posted by 샛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경천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3.08.21 13:51 신고

    런던 6주 여행을 잘 마치고 돌아오신 것을 축하드립니다.
    저는 지금 나이에도 자신이 없는 긴 여행을 선생님 연세에 다니시는 것을 보면서,
    저의 목표치가 향상되고 있는 것 같아서 감사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