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별에서 - Things Old and New :: 사이버 망명

달력

52021  이전 다음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  

사이버 망명

 

 

사이버 망명이란 말이 한참 떠돌고 있다.    최근 검찰이 서슬이 퍼렇게 인터넷상의 유언비어나 명예훼손을 막기 위해 선제적 차단 검거에 나서겠다고 한 때문이라고 들린다.

 

<뭐던지 궁금한> 것이라 우리도 한 번 이 대세에 끼어 보기로 했다. 

 

우린 뭐 다 공개된 인터넷상에서 살기 때문에 감출것도 숨길 것도 없어서 굳이 이제까지 쓰던 카카오톡에서 이주할 필요는 없지만 그래도 누가 감시를 한다면 기분 나쁘다는생각이 든다. 

 

얼굴을 가렸다고 해서 마구 욕을 하고 얼굴을 보이고서는 쓸 수 없는 비속어를 쓰는 것엔 나도 염증을 느낀다.    가끔 뉴스를 읽다간 그 아래 달린 댓글을 보면 정말 황당하기 까지 한다.     

 

그렇다고 하더라도 정권에 비판적인 글을 국론분열차원에서 차단하겠다는 발상은 심한 것 같다.   

 

한 마디로 못난 정권의 못난 대응이란 생각 밖에 안든다.   

 

하기야 긴급조치 9호의 유신독재도 살아 남았으니 이정도는 약과다.     그리고 못난 짓은 하면 할 수록 끝의 시작은  빨리 온다.        내가 겪어 봐서 안다.  

 

 

 

 

 

 

오늘 telegram 에 가입해 보니 내 연락처 사람들 중에도 상당수가 telegram에 이미 가입하고 있었다.

 

 

 

 

 

 

 

 

 

 

 

 

 

 

 

Posted by Satsol 샛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Satsol 샛솔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4.10.13 18:17 신고

    똥파리들의 댓글은 삭제합니다.

  2. sierrabird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4.10.15 11:56

    선배님 텔레그램에 오심을 환영합니다.

  3. Satsol 샛솔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4.10.15 16:23 신고

    안녕하세요. 한사람의 비밀과 명예(?)를 지키기 위해서 온 나라가 일대 소동입니다. 한심하다는 생각이 듭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