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별에서 - Things Old and New :: 뉴잉글랜드의 자전거길들

달력

62021  이전 다음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뉴잉글랜드의 자전거길들

 

1995년 일년간 Rhode Island 에 있는 Brown 대학을 방문해서 가르친 일이 있다. 

 

Rhode Island는 미국에서 가장 작은 주다.  주 전체가 서울시보다 작지 않나 생각된다.   동서로 30마일(48km)  남북으로 40마일(54km) 정도다.  그래서 조금만 움직여도 Connecticut나 Masachusetts와의 경계를 넘게 된다. 

 

어느 가을 주말에 Masachusetts 를 넘어 New Hampshire 의 산에 등산을 간 일도 있다.       뉴잉글랜드의 해변가를 산책하기도 했다.  그땐 자전거를 타지 않았기에 주로 뚜벅이모드로 여기 저기 trail을 탐험했었다. 

 

잠이 잘 오지 않던 어느날 밤 그때 생각이 나서  뉴잉글랜드의 잔차길을 인터넷에서 검색하다 아마존에서 책 몇권을 주문했다.   

 

며칠전에 책이 왔다.  특급으로 주문했더니 배송비가 책값가까이 되었다. 

 

심심하면 책을 뒤지면서 잔차여행을 떠날 꿈을 꾼다.    단 꿈을 꾼다는 것은 즐겁다.  꿈을 꾸다 보면 이루어질 날이 있을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뉴잉글랜드는 미국 역사의 중심지다.

미국 독립전쟁이이 여기에서 시작되었고 

영국식민지시절의 유적이 가장 많이 남아 있는 고장이다. 

Amazon에는 뉴잉글랜드의 자전거길 책이 의외로 많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 중의 한 책의 저자가 Melissa I. Kim이었다.

책 안에 있는 지은이 사진을 보니 동양 여성이었다.

십중 팔구 한국계 미국인일 것 같다.

 

 

'잔차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자전거길 공유 커뮤니티  (0) 2008.09.09
여행과 계획  (0) 2008.09.05
가을여행  (0) 2008.07.20
뉴잉글랜드의 자전거길들  (0) 2008.07.17
Crater Lake 를 꿈꾼다.  (0) 2008.07.13
산즐러1호점(본점)  (0) 2008.06.07
비오는날 Whidbey Island 를 달린다. - 코니와 보리스의 자전거여행  (0) 2008.05.29
Posted by Satsol 샛솔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