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별에서 - Things Old and New :: 'Sony DSC RX-100 M7' 태그의 글 목록

달력

52021  이전 다음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  

'Sony DSC RX-100 M7'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20.04.07 Sony DSC RX-100 M7용 접사렌즈가 왔다. (2)
  2. 2020.04.04 Sony DSC RX-100 M7 용 마크로 렌즈를 주문했다.

접사렌즈가 왔다.

 

지난 토요일에 주문했던 접사렌즈가 왔다.  

 

개봉해서 어댑터를 부착하고 접사렌즈를 달아 접사 사진을 찍어 봤다.   일단 만족이다. 

 

 

어댑터를 접착한 후

 

 

렌즈를 어댑터에 스크루로 장착한다. 

 

어댑터에 접사렌즈를 부착한 후

 

렌즈 캡을 덮은 후

 

우리집 옥상 꽃밭에 날아 들어 온 종지나물 제비꽃
접사렌즈로 꽃망울을 찍었다.  약 20% 나 15%로 줄인 것

 

원본 해상도 클릭해야 원본 해상도가 나온다.

 

 

꺾어 가지고 들어 와 바람이 불지 않는 실내에서 접사렌즈로 찍은 꽃마리  

 

위의 꽃망울이 터지면 피는 꽃

 

 

이 나무의 꽃망울이다.   이름표가 있었는데 잊어버렸다.  옥상 꽃밭 2016

 

위  두 사진은 2016년 옥상 꽃밭을 조성하고 찍은 것을 가져 온 것이다.  

 

옥상 꽃밭 2016

 

옥상 꽃밭 2016

옥상 꽃밭 2016 올해 돈을 좀 들여서 조경사를 시켜 꽃발을 가꿨는데 든 돈에 비해서 아직은 별로다. 내가 아침에 일어나 하는 일과 하나가 꽃밭에 물을 주는 일이다. 우리가 여행을 많이 다니기 때문에 항상 물을..

boris-satsol.tistory.com

 

꽃밭

 

 

Posted by Satsol 샛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경천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20.04.07 17:41

    새로운 세계에 입장하셨군요. 놓치기 쉬운 작은 아름다움을 이렇게 찾아내 주셔서 즐감합니다..

    • Satsol 샛솔  댓글주소 수정/삭제 2020.04.07 18:07 신고

      감사합니다. 사회적 거리두기를 한 동안 해야 할 것 같은데 자전거 타러 나가기도 그렇고요. 양재천은 폐쇠했으니 옥상에서나 놀아야 할 것 같습니다.

Sony DSC RX-100 M7 용 마크로 렌즈를 주문했다.

 

애니디카에서 판매하는 

 

 

ND(neutral density) 필터용 어댑터를 쓰면 그 어댑터에 마크로 렌즈를 장착할 수 있다고 판매자는 설명하고 있다.

 

문제는 이 필터 어댑터의 지름이 52mm 나 되기 때문에 카메라에 장착된 프래쉬의 조사광을 일부 차단한다는 점이다.  그 때문에 프래쉬를 쓰면 그 필터 어댑터의 그림자가 피사체에 나타난다는 단점이 있다고 한다.

 

이 단점을 보완한 52mm 필터 어댑터를 아마존에서 팔고 있었다.   그러나 요즘 코로나 사태로 항공편이 많이 감소하자 해외발송을 제한하고 있어 해외 배송 불가로 나온다.    그래서 일단 프래쉬 사진은 희생하고 한국에서 살 수 있는  마크로 렌즈 어댑터를 쓰기로 결정을 했다. 

 

어차피 DSC(디지털 스틸 카메라 - 일명 똑딱이)을 쓰는 이상 완전한 마크로 렌즈를 기대할 수는 없을 것이다.

 

나중에 프래쉬 사진을 찍게 될 때엔 사용하던 어댑터를 떼어 내고  Lensemate 사에서 만든 어댑터를 사서 바꿔 쓰기로 했다.     

 

 

이 어댑터는 2단으로 되어 1단은 작은 지름의 링으로 카메라에 부착하고 여기에 52mm 필단을 끼울 수 있는 2단 링을 탈착이 가능한 방법으로 연결하여 쓰게 되어 있다.  미국 Amazon 에 있는데 아쉽게도 코로나 사태로 당분간 해외 발송이 안된다는 것이다.   

 

 

이처럼 2단으로 어댑터를 만든 이유는 카메라에 양면테이프로 영구히 부착하는 1차 링을 작게 하여 필터나 마크로를 쓰지 않는 경우 프래쉬의 빛을 막지 않게 하기 위해서다.  

 

어차피 프레쉬를 쓰는 사진을 얼마를 찍을 지 모르지만 그것 때문에 코로나 사태가 진정될 때까지 기다리는 것도 기약이 없어 그냥 질러 버린 것이다.   

 

그러다 보니 모노포드도 필요할 것 같다.    그래서 하나 질렀다.

 

 

모노포드 

 

아마존을 브라우징(browsing)을 하다 보니 책 한 권이 눈이 띈다.    DSC RX-100 M7에 대한 해설서다.   이 카메라의 해설서가 나올 지경으로 이 카메라는 내용이 풍부하다는 이야기다. 

 

 

Alaxander S. White 가 지은 Sony DSC-RX100 M7의 해설서 표지

 

책 내용1

 

책 내용2

 

 

 

 

사실 이 모든 것은 어른 장난감이다.   옛 날에 골프를 배울 때도 잘 칠 줄도 모르면서  골프채만 사 대 던 것과 비슷한 버릇이다.  

 

지름신이 내려도 크게 내렸다. 

Posted by Satsol 샛솔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