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별에서 - Things Old and New :: 2009년 동짓날 잔타

달력

62021  이전 다음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동짓날 잔타 

동짓날이었다.  작년 동짓날 한강으로 나가 광화문으로 해서 인사동에서 점심먹고 동대문에서 청계천을 따라 잔타했던 생각이 난다.   

어제는 브롬톤을 타고 암사-구리대교 공사장까지 갔다 왔다.    

날씨도 풀렸거니와 무엇 보다 아이폰 거치대가 도착했기 때문에 한시라도 빨리 달고 시험하고 싶었다.   새 것이 오면 빨리 써 보고 싶다.  결과는대만족이었다.   

또 <MotionX>도 자전거도로에서는 테스트 해보지 못했는데 겸사겸사 2시반쯤 집을 나서 암사교까지 갔다 분당선 개포동역으로 돌아 왔다.  거기서는 전철을 타고 한티역까지 왔다.  

돌아 오는 길에선 WiFi도 끄고 3G 도 끈 채 <MotionX>를  대부분 Sleep 로 잠가두고 달렸다. 배경에서 <MotionX> 는 잘 작동했다.  그렇다면 아이폰은 와전히 Handheld GPS 단말기 역할을 한 것이다. 

이건 훌륭하다.  외국에 GPS 단말기로 가지고 갈 수 있다는 얘기다.   외국에 나가서 지역 지도를 내려 받을 유료나 무료 WiFi 가 걱정되면 서울에서 Wifi로 미리 가는 곳 지도를 내려 받아 저장하고 가면 된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바이오로직(BioLogic) 아이폰 자전거 거치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Status 페이지는 눈에 잘 보이는 속도계 역할을 한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MotionX 에 기록된 Track

돌아 올 때는 3G 도 Wifi 도 껐다.  

따라서 아이폰은 완전히 독립된 GPS 단말기 구실을 한 것이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탄천 2교 다리 밑에서 탄천-양재천 합수부 방향으로 사진 한장 찍었는데

트랙과 사진 함께 구글어스에 올렸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구글어스에서 사진 핀을 클릭하면 사진이 펍업된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탄천합수부에서 잠실선착장 가는 부분을 확대해서 스크린 셧한 것

올 때엔 앞 바람이 너무 세서 내륙쪽 잔차길을 타고 왔다.

이 정도의 정밀도라면 왼만한 단독 GPS 단말기와 차이가 없다.

 위에서 자릿길이 끊어진 것은 잠간 쉴 때 pause를 했는데

떠날 때 resume을 하지 않아 화살표가 움직이지 않아 잠간 서서

resume 해서 생긴 결과다.

길게 쉴 때 pause를 하고 sleep 모드로 꺼 두는 것이 배터리 절약이 된다.

그러나 외장 배터리를 달고 다니면 그렇게 까지 신경을 쓰지 않아도 된다.

 

Posted by Satsol 샛솔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