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별에서 - Things Old and New :: <나니와 자전거 도로>

달력

82020  이전 다음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  

<나니와 자전거 도로>

 

나니와(なにわ)는 오사카의 옛 지명이다.   한자 표기도 여러 가지다.   「浪速」「難波」「浪花」「浪華」、万葉仮名 (지금 쓰는 가나가 생기기전의 이두 같은 가나)에서는「奈尓波」「奈仁波」 라고 적기도 했다.    그래서 오사카엔 나니와라는 이름이 많이 눈에 띈다.   

 

<나니와 자전거도로>도 그런 이름중의 하나다.    이 자전거 전용도로는 몇개 안되는 오사카의 자전거 전용도로다.     일본에서는 자전거 전용도로를 <사이클라인>  또는 <대규모자전거도로>라고 부르기도 한다.

 

<나니와 사이클라인>은 오사카의 대표적인 <사이클라인>이다.    오사카엔 끊기지 않고 길게 이어진 자전거도로가 흔하지 않다.   오사카엔 크고 작은 강이 많이 흐르고 그 뚝에는 자전거도로가 많이 있지만(차나 바이크(오토바이)가 들어 오지 못하게 한 보행자-자전거 전용도로) 자주 끊긴다.    단순히 차도를 건너는 끊김이 아니라 한 구간은 아예 없어지고  일반도로를 타고 가다  얼마 가서 강뚝에 자전거 도로가   이어진다.  

 

오사카 시는 어느 길에서나 자전거를 탈 수 있고 많은 대로에는 자전거전용도로가 차도와 인도사이에 나 있다.  그렇기 때문에  서울의 한강 수계와 같이 끊기지 않는 이동 수단의 자전거전용도로의 요구가 별로 없다.   사이클 라인은  단순한 리크리에이션용이다.

 

<나니와 사이클라인>도 요도가와 수계의 사이클라인다.    요도가와의 분류(하류에서 갈라진)인 칸자키가와뚝에 난 사이클라인이다.   시내를 돌아 다니다 보면 가끔은 서울의 한강이나 탄천 자전거길과 같은 사이클라인을 달려 보고 싶은 생각이 든다. 

 

그래서 작년에 오사카에 왔을때  오사카의 대표적인 사이클라인을 달려 보려고  이 사이클 라인을 찾아 나섰으나 그 입구를 찾지 못했다.    얼마 안되 동북 대지진이 나서 일찍 귀국하는 바람에 결국 이 사이클 라인을 타 보지 못하고 돌아 왔다.

 

또  그 땐 오사카에 온지 오래지 않았고 링코도 해 보지 못한 상태라 멀리 가서 자전거를 타다 다시 집에 돌아 오는 것도 부담이 되었었다.  

 

이 번에는 <나니와 사이클라인>에 대한 사전 준비를 많이 하고 간 탓에 어렵지 않게 그 입구를 찾아서 한 바퀴 돌고 아카가와 가교(옛 철로위에 만든 요도가와를 건너는 유일한 자전거 인도교를 건너 오사카역까지 와서 지하철을 타고 집에 왔다.

 

그날 오사카역에는 처음 와 봤는데 너무 인파가 많고 전철 입구를 찾지 못해 엄청 헤매였던 기억이 남아 있다.  그 후에 오사카 스테이션 시티를 이틀에 걸쳐 관광하고 지하철과 예저기 오사카 밖으로 나가는 철도의  개찰구를 완전히 숙달했다.     오사카역 관광은 딴 포스팅에서 자세히 쓸 생각이다.

 

 

 

 

우리 집에서 <나니와 자전거도로>에를 가려면

사쿠라지마의 유니버샬 스튜디오를 지나가기 때문에

거기서 점심을 사먹기 위해서 시티워크(City Walk) 에 들렀다.

 

 

 

나니와 자전거 전용도로의 종점 표지판

우린 이 종점에서 출발 했다.

작년에는 여기를 찾지 못해 여기를 달려 보지 못했다.

 

 

 

나니와 자전기길 종점에 서 있는 안내 지도

 

 

 

여기 한 군데 차도를 건너는 구간이 있었다.

 

 

 

칸자키 가와 강뚝에 난 <나니와 자전거 도로>

 

 

 

상류에 가면 자전거 길 옆에 꽃밭이 가꾸어져 있었는데

<꽃과 초록을 사랑하는 모임(花と綠の 愛好會)> 이란 단체에서 가꾸는 꽃 밭같았다. 

 

 

 

사쿠라가 지기 전의 이른 봄인데도 예쁜 꽃이 만발했다.

 

 

 

칸자키기강은 요도가와에서 갈라졌기 때문에 잔전거길은 자연스레 요도가와 뚝 길로 이어졌다.

 

 

 

요도가와엔 뚝에도 아래 둔치에도 자전거길이 나 있다.

 

 

 

요도가와는 이 아카가와 철교를 건너서 남쪽으로 넘어 왔다.

그리고 오사카 역에서 전철을 타고 돌아 왔다.

 

 

 

2012년 4월 15일 

이날 돈 자전거 자릿길

NaniwaCyclingRd.gpx

  

 

Posted by Satsol 샛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simon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2.07.07 09:35

    작년 부터 교수님의 글을 읽어 온 52 남자 입니다.
    집사람과 그리스 여행을 GPS와 함께 한 적이 있고, 평생 잊을 수 없는 추억이 되었읍니다.
    그러던 차에 브롬톤을 구입하여 자전거 + GPS 여행을 계획하다 교수님의 글을 보게 되었읍니다
    여행의 스타일과 삶의 방식, 부부 중심의 생활에 있어서 저의 mento로 생각하고 글을 읽어 왔읍니다. 또 다시 여행을 꿈꾸고 있고, 교수님의 글은 저에게 많은 inspiration을 줍니다. 오래 도록 건강
    하시고 좋은 글로서 후배들의 귀감이 되어주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