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별에서 - Things Old and New :: 이제는 눈물말고 그 무엇을 바치리까

달력

92021  이전 다음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이제는 눈물말고 그 무엇을 바치리까

 

 

어제 포스팅에서는 세월호참사관련 글은 더 이상 쓰지 않기로 결심했다.     그런데 오늘 아침 코니가 세월호에서 마지막으로 보낸 동영상이 공개되었다고 보여 준다.   또 선장과 선원이 탈출한 뒤에 단원고 학생이 보낸 카톡 내용도 있었다.   선장이 탈출한지 30분 후인 10시 17분이라고 한다.    

 

 

 

 

 

 

Posted by Satsol 샛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경천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4.04.30 14:50

    엊그제 중앙일보 '세월호 진짜 살인법은 따로있다' (http://article.joins.com/news/article/article.asp?total_id=14567682&ctg=20) 를 보면 평형수를 적게 넣어 화물을 2000톤 더 싣고 8천만원 번 회사가 주범으로 나오는데, 선장 등 선원들과 회사 관련자에 이어 출동해서 구경만 한 해경들 까지 엄중하게 죄를 물어야 할 것입니다.

  2. Satsol 샛솔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4.04.30 16:40 신고

    중앙일보사설은 완전히 대통령과 청와대 감싸는 글이네요. 새 사실도 아무것도 없습니다. 그 살인범들과 배후 인물들이 멀쩡이 돈 벌도록 눈감아 준 국가 시스템을 말하는데 이 논설위원은 타겟을 완전히 딴 곳에 초점을 맞추고 있습니다. 조중동이란 원래 태생이 이 시스템과 공존하고 있으니 무슨 이야기를 쓰겠습니까. 3일만 참아 주면 전쟁을 해서 남북통일 하겠다고 하는 사람이 논설위원으로 있는 곳이니 혈안이 되어 국가(?)를 구해야지요. 자세히 읽어 보십시요 특히 마지막 부분은 참 교묘한 언조입니다. 911 사태때 소방대장 어쩌고 하는 부분은 역겹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