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별에서 - Things Old and New :: 오랜만에 대기가 깨끗한 날이었다.

달력

72019  이전 다음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오랜만에 대기가 깨끗한 날이었다.  

 

오늘이 5월의 마지막 날이다.  계절의 여왕이란 5월도 다 갔다.  그러나 그 계절도 즐기기엔 너무 대기질이 나빴다.    대기가 좋은 날이 예외적일 만큼 서울의 공기질은 나빠졌다. 

 

오늘이 그 대기질이 좋은 예욋날이었다.

 

 

 

내일 모래는 주말이니 우리가 자전거 라이딩은 피하는 날들이다.  그러니 오늘이 이 번 주 라이딩의 마지막 기회다.   늘 벼르고 있던 쉑쉑에 가서 포토벨로 버섯 버거를 먹기로 했다.(서울에서 포토벨로 햄버거를 먹다.)   

 

그 때 쉑쉑 청담점엔 자전거 라이딩 방문이 가능할 것 같다고 생각하고 벼르고 있었다.

 

압구정동 토끼굴로 나와 선릉로 동쪽으로 난 일방도로를 남진하여 도산로까지 오는 루트를 타기로 했다. 

 

 

동호대교 근방 쉼터에서.  남산타워가 깨끗하게 보인다.

 

 

Ale 생맥주

 

포토벨로 버거와 감자

 

쉑쉑 내경

 

Shake Shack 외경. 자전거 주륜하기 아주 좋다.  자전거기 잘 보이는 창가에 자리 잡았다.

 

이런 날씨는 정말 예외적이다.

 

압구정 토끼굴을 나와 빨강색선으로 쉑쉑에 왔고 파랑색선을 따라 귀가

 

집에 와서 대기질을 다시 검색하니 여전히 좋은 AQI 였다.

Posted by Satsol 샛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sierrabird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9.05.31 23:25

    정말 크리스탈 클리어 입니다
    햄버거는 베지인가요 ?

    • Satsol 샛솔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9.06.01 11:39 신고

      네 어제는 그랬는데 오늘은 또 스모그가 뿌였네요. 쉑쉑에서는 Shroom burger 라고 부르는데 portobello 버섯을 치즈를 발라서 튀겨낸 pad 로 만든 햄버거입니다. vegetarian hamburger 입니다.

  2. 수문장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9.06.13 09:48

    시계가 좋은 날이면 나가고 싶어집니다.
    공기 깨끗한 날인지 늘 확인하는 버릇이 생겼습니다.